위생관념 없는 어머니

2011.08.08 15:44조회 수 5629댓글 9

    • 글자 크기

저희 어머니는 음식을 정말 잘 만드십니다

 

정말 음식맛은 최고라 생각하는데 ㅠㅠ

 

한가지가 항상 걸립니다.

 

바로 위생관념입니다;

 

김치찌개를 먹는데 김치찌개 두부밑에서 바퀴벌레가 나오거나

(이건 어머니 위생관념문제라기보다는...)

 

빨래하던 고무장갑으로 음식을 만든다던지

 

설거지하던 장갑으로 음식을 만든다던지

 

설거지를 대충 하셔서 그릇이랑 수저에 세제 떼?라고 해야하나요

 

그런게 끼여있어서 항상 밥이나 국 뜨기전에 제가 2~3번 더 씻어서

 

먹습니다 ㅠㅠ 어머니는 왜 그걸 씻냐고..

 

뭐 제가 위생에 대해 말하기만 하면 그런거 어떻게 다 신경쓰고

 

먹냐고...

 

에공 ㅠㅠ 제가 깨끗한 편이 아닌데도 너무 신경쓰입니다

 

ㅠㅠ; 어머니께 위생에 대해 이야기하는 순간 혼자 깨끗한 척 한다고

 

잔소리 듣습니다 ㅠ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이 글 보고 생각해보니 우리집도 빨래 장갑은 하난데........

    빨래 할때도 쓰고 욕실 청소 할때도 쓰고 설거지 할때도 쓰네요.... 헉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참, 음식은 맨손으로 하시긴 하네요.

     

    글쓴분이 깨끗한 편이 아니라고 하시지만 제가 볼땐 좀 유별난 것 같긴 해요.

  • @사랑스러운 주름잎

    헐 고무장갑 그렇게 쓰면 정말 위험해요 ㅠㅠ

  • 비회원 (비회원)
    2011.8.8 16:41

    글쓴이분이.. 유별나다고 보기는 쫌... 그게 정상 아닌지요-_-;


    더군다나 음식과 관련된 위생은 조심 또 조심해야지요

  • @♥ (글쓴이)

    그런가요?? 제가 무감각 한건가요.

    전 이 글 보기 전까지 빨래장갑을 어디 어떻게 사용하는지 신경도 안쓰고 살았습니다만...

  • 음식할 때 쓰는 고무장갑이랑 빨래,청소,설거지 등을

    할 때 쓰는 고무장갑이랑 같이 쓰면 안 되죠 !!

    세균이나 세제찌꺼기 같은게 음식에 들어갈 수 있어서

    안 좋지 않을까요?

  • @무거운 백합

    맞아요 정말 위험합니다 한식조리사 따본1인.. 위생쪽에도 시험내용이 있어서 아는데 같이 쓰면 안되용 ㅠㅠ 하다못해 육류,채소류도 장갑이나 칼, 도마를 따로 써야되는게 맞아요

  • 저희집 같은 경우에는 설겆이(맞나요?) 할때 몇년전부터 세제를 쓰지 않고 있습니다.

     

    그 당시에 다큐를 봤는데 세제가 정말로 위를 녹일 정도로 강력한 화학약품이더라구요.....

     

    물론 세제를 쓰지 않아서 가끔 밥때나 약간의 굳은 음식물이 붙어있기도 합니다 그렇지만

     

    전혀 건강상이나 위생상 문제가 생기지는 않았습니다. 특별히 그릇에서 냄새가 나는것도 아니구요

     

    위생이라는 것은 정말 문제되는 한도가 아니라면 넘어갈 부분은 넘어가는것도 방법인거 같습니다^^

  • @침울한 산딸기
    비회원 (비회원)
    2011.8.11 22:24

    ㄴㄴ 설거지

  • 비회원 (비회원)
    2011.8.12 00:29

    바퀴벌레는 좀 뜨악하는데,,

    그래도 집이 젤 깨끗한거일꺼에요..

     

    식당이런데 진짜 더러운데 많습니다

    모르고, 또 모른척하고 먹는거지

    집이 제일 꺠끗한거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337 10학번 여학우에게 관심이 있습니다!7 무좀걸린 클레마티스 2012.01.28
336 생활속의 유전자(박범준) vs 생물의 세계(김병기) 들어보신분계세요??ㅋㅋㅋㅋ3 다부진 개불알꽃 2012.01.27
335 우울해요10 친근한 해당 2012.01.27
334 295번글 그 이후 후기4 저렴한 붉은서나물 2012.01.26
333 과사에서 잘못된 행정을 해서, 같은 과 혹은 타과 학생이 피해를 입으면...3 못생긴 지칭개 2012.01.25
332 허세치는 친구..66 무심한 등대풀 2012.01.23
331 섹드립 쩌는 친구 어쩔4 냉정한 콩 2012.01.22
330 전과상담5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1.21
329 친구삭제해 달라는데 안해주는건 뭘까요?8 방구쟁이 노루삼 2012.01.21
328 친구의 관심..20 배고픈 가막살나무 2012.01.18
327 여자의 취중이야기 어떻게 받아들일까요?4 재미있는 꾸지뽕나무 2012.01.17
326 헤어진 여자친구가 남친이생겻다고 연락왓네요11 건방진 돌콩 2012.01.16
325 반짝이 게시판을 두군데 다가봤는데.2 냉정한 까치고들빼기 2012.01.14
324 성적 처리에 관한 불편한 진실4 무례한 기린초 2012.01.14
323 헤어진 연인이 보고싶어요10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1.13
322 남자친구를 그만 사귀고 싶습니다.16 처참한 벌깨덩굴 2012.01.13
321 심리적인걸로도 거식증이 오나요??9 흐뭇한 수양버들 2012.01.12
320 공대 남자분들 중 커플이신분들.8 신선한 분꽃 2012.01.12
319 여학우분들께 질문.4 청결한 붉은토끼풀 2012.01.10
318 공부를 해야하는데 외로움을 많이 타는게 걱정....10 초연한 가는괴불주머니 2012.01.09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