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고민..ㅠ

글쓴이2022.06.11 20:15조회 수 746추천 수 1댓글 7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2년정도 연애했습니다.. 

취향이나 직장 성격 다 어느정도 저랑 잘 맞는거 같고 같이 있으면 배울점도 많고 현명한 여자친구를 만나고 있어요..

잠자리 문제가 좀 걱정입니다.. 

저는 되게 자주 하는걸 좋아하지만 상대방은 정반대이네요..

 

하자안하면 몇달이 지나도 먼저하자는 얘기도 안하고

하면 매번 안맞아서 그런지 아프다하고.. 물론 부드럽게도 해봤고 이전에 만났던 사람들에 비해 유독 아파하고 부탁이 아닌이상 먼저 애무하는 경우도 없어요.. 스킨십도 뽀뽀만 간단하게 하는걸 좋아하는데 저는 그걸로는 부족한거 같고.. 이걸로 진지하게 얘기는 해봤지만 왜 관계가 좋은지를 잘몰라하는거 같아요.. 성욕이 많이 없는편.. 저랑 정반대라 이부분이 맘아프네요... 결혼을 하더라도 더 자주 하기는 힘들거 같고 하다가도 제가 지쳐서 안할거같아요.. 리스 부부들이 많다곤 하지만 제가 갑자기 이런 고민을 하게 될줄은 몰랐네요.. ㅠㅠ 살면서 부부관계는 부부사이에 가장중요한거라 생각하지만 또 너무 자주하는것도 일상생활이 힘들고 너무 안하기엔 부부의 메리트도 없는거 같고..  그냥 친구로만 지내는느낌..? 앞으로 이분과의 연애에서 더 깊어져야할까? 싶은 생각도 들기도 하네요.. 

 

상당히 고민이 많습니다 이제 주변에서 다들 결혼하는 30대 초반인데 과연 연애를 계속 해야될지.. 새로운 인연을 찾아야될지..  여자친구에겐 어떻게 말해봐야 좋을까요..? 

 

어디 물어볼사람도 없고 그냥 여기다 푸념 털어봅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서로를 위해 새로운 인연을 찾는게 좋겠어요
  • 저도 그런 비슷한 고민이 있었거든요.. 결국 헤어졌습니다ㅠ 결혼하기전부터 와닿는것들이.. 결혼하고나면 더 크게 느껴질거같아요
  • 같이 살아갈 때중요한 포인트인데 안맞으면 힘들어요

    부부사이에 리스도 이혼 사유입니다
  • 앞으로의 미래가 정해진 관계네요. 서로 맞지 않음을 인정하고 헤어지세요.
  • 30대 후반되면 남자는 좀 줄어들껀데,
    30대가 되묀 여성분은 늘어 날꺼고,

    인생 타이밍이긴 한데, 잘 선택하시길
  • aaa
  • 제가 얘기를 해보자면.. 일단 유튜브에 '성연구가 이루카' 채널 보셔서 공부 하신 다음에 이것 저것 시도 해보시고 반응이 좀 나오면 진동기구 사셔서 관계할 때 시도 해보세용 시작부터 너무 큰거는 하지 마시고 '페어리 베이비' 부터 시작해보시고 맞는 걸로 찾아가세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반응도 없고 미지근하다면 속궁합이 안맞는 거라 어쩔 수 없습니다 ㅠ.ㅜ

    슬프지만.. 지금 여자 친구분도 분명 속궁합 맞는 사람 생기면 번쩍 뜨게 될거에요 연애 경험도 꽤 있으셔서 아시겠지만 쓴이님이 과거에 관계 가졌던 경험을 비롯해 만족도 및 횟수가 떨어진다면 다른 분을 찾아가는게 맞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946 부산대 재학중인 왕따 가해자에 대한 미투를 할 생각입니다.103 돈많은 구슬붕이 2018.03.25
167945 여자화장실에 포스트잇 그만 좀 붙여줄래요?103 따듯한 사철나무 2017.10.28
167944 온천천에 개 산책 시키는분들.103 한가한 박새 2017.05.14
167943 남자는 지하철요금 7/8만 받으면 되겠네요103 난감한 붉나무 2016.06.25
167942 남자는 20후반부터 갑인듯.102 무례한 사마귀풀 2019.08.26
167941 .102 멍청한 사위질빵 2018.02.15
167940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02 침착한 홍초 2017.03.31
167939 법대생입니다. 쉬는시간 질문 받습니다.102 짜릿한 작약 2013.04.18
167938 [레알피누] 이게 왜 인기글까지 왔죠101 과감한 잔대 2019.03.28
167937 전라도출신이라고 은근슬쩍 경계하는 사람들101 겸손한 하와이무궁화 2018.09.21
167936 -101 이상한 만첩빈도리 2014.02.15
167935 공부하기 싫어요 ㅠㅠ101 교활한 솔새 2012.04.04
167934 저는 82년생김지영엄청공감해요100 불쌍한 패랭이꽃 2019.10.29
167933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00 못생긴 참새귀리 2019.05.27
167932 저는 평등사회라는 것에 대해 반대하는 사람입니다.100 미운 차나무 2017.03.13
167931 페미니즘 팩트2100 해맑은 비파나무 2017.03.11
167930 진리관 식당 도둑놈 고발합니다. 아침마다 우유, 씨리얼 훔쳐가는분 그렇게 살지마세요.100 돈많은 독말풀 2017.01.26
167929 식물생명과학과의 실태를 고발합니다.99 밝은 박하 2018.12.03
167928 추합하신 새내기들 수강신청 불만99 돈많은 잣나무 2017.02.21
167927 혹시 서성한 붙엇는데 저희학교 오신분 있울까요?99 흔한 고추나무 2016.07.0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