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제가 더이상 여자로 안보여서 관계를 못하겠다는 남자친구요... 이런 경우 본적 있나요?

점잖은 구름체꽃2013.08.11 11:45조회 수 11192댓글 25

    • 글자 크기

 

 저희는 3년을 사귄 커플입니다. 저는 20대 중반이고, 남자친구는 6살 연상입니다.

 결혼까지 생각하던 커플이구요.

  남자친구가 저를 정말 너무나 사랑했습니다.

 첫 만남부터 서점에서 저를 우연히 보고는 말을 걸어 온 것이거든요.

 집도 가깝고, 연애 초기에는 정말 눈만 마주쳐도 달려 들 정도로 ㅠ 잠자리를 자주 했습니다.

모든 커플이 초기에는 그렇겠지만, 주 3-4회 정도 했던 것 같아요.

그러다가 1년쯤 지난 뒤 부터는 한달에 3-4회 정도로 줄어 들더니, 작년 8월 이후로 단 한번도 한적이 없습니다.

 남친이 어느날 울면서 그러더군요. 자기에게 병이 있는 것 같다고

 

 뭐냐고 하니까 제가 어느 순간부터 가족으로 느껴져서 도저히 잠자리를 못하겠다고 합니다.

그 시기가 1년이 넘었다고 합니다.

 남친은 이전에도 2명의 여친과 이런 이유로 헤어졌는데요. 저는 이 사실을 연애초기부터 알았었는데, 남친은

" 너는 절대로 그럴 일이 없다. 내 완벽한 이상형이다. 전 여친들은 너무 좋은 애들이였지만, 나를 좋아해줘서

만난건데 외모가 자기 스타일이 아니다 보니까 도저히 여자로 안느껴 지더라." 이런 얘기를 했습니다.

 

저는 이런 얘기를 제 입으로 하기엔 부끄럽지만, 대단히 미인은 아니더라도 몸매가 좋아서

살면서 가장 경계했던게 저랑 한번 자보려고, 아니면 내 몸을 탐하려는 남자들이였습니다.

그래서 이게 뭔 소리인가 현실감이 들지 않네요.

 

저도 한 2년 하다보니 졸업도 겹치고 이래저래 스트레스가 많아서, 지난 1년간

별 생각이 없었고 남친한테 물어봐도 요즘 스트레스로 성욕이 없다고 하길래 그런가 보다 했습니다.

 가끔 하고 싶어도 생각 없어 하는 남친을 보며 섭섭하긴 했지만, 나중에 결혼해서 다시 불태워 보자

이러면서 웃어 넘겼습니다. 연애 때 너무 하면 신혼이 없다고 서로 얘기 하면서요.

 

 근데 남친한테 물어보니 사실 성욕이 없는건 아니라고 합니다. 제가 상처 받을 까봐 사실대로 얘기를 못하고

1년간 혼자서 자위를 하는 등으로 해결했다네요. 제가 가족처럼 여동생처럼 느껴져서

도저히 이성으로 느껴지지 않는다고 하네요. 못 자겠데요.

 

 내가 날 사랑하지 않느냐고 하니까, 여전히 인생에서 가장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합니다.

화를 냈죠. 지금 그게 무슨 개소리냐. 근데 남친이 정말 괴로워 하고 자기도 왜 이러는지 모르겠다고,

저랑 할 생각만 하면 미쳐버릴 것 같다고 합니다. 이러다가 실수할 것 같다고 ( 바람이 난다거나...) 미안하다고

시간을 갖자고 하는데 저는 정말 너무 어이가 없습니다.

 

앱에 기록한걸 보니까 지난 2년간 150번 가까이 아무이상없이 관계를 해왔는데, 여자로 안보인다는건 무슨 말일까요?

저는 아직도 남자친구가 얼마나 열정적이였는지 ;; 저와 잘 맞았는지 기억합니다. 도저히 이해가 안되요.

 

오래 사귀다 보니 사랑은 이미 식었는데, 몸정 만 남아서 섹파(;;) 처럼 변해버려서 헤어지게 되는 연인 얘기는

많이 들었지만 이게 말이 되는 얘기인건가요. 지난 2년간은 예쁘다, 섹시하다 이러다가 최근 1년은 귀엽다. 라는

얘기만 많이 하기는 했습니다. 귀여워서... 더이상 성적인 충동이 안든다는 말인지 ;;

(근데 저는 전.혀 귀여운 타입이 아닙니다. 얼굴은 평범하지만, 몸매 때문에 누가봐도 섹시에 가까운 노선입니다...)

 

어디 가서 얘기도 못하고 속으로 썩히고 있습니다.

남자분들 이 남자의 심리가 뭘까요.

저는 정말 이렇게 그 사람을 보낼 수가 없습니다. 여전히 사랑한다면서, 자기 인생에서 없이 살 자신이 있는지

모르겠다고.... 가능하다면 그냥 친구로 볼수도 있지 않을까... 그런 생각도 한다며

자책하고 있습니다. 왜 여자로 안보이는지 모르겠다고 제 앞에서 울더라구요.

 

여자로서 자존심이 상하지만, 고칠 수 있다면 고치고 싶어요.

 이 상황을 어찌해야 될까요. 작은 조언이라도 감사히 듣고 싶습니다. ㅠ

    • 글자 크기
안녕하세요 아내의심남편 (by 슬픈 애기부들)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by 어설픈 물푸레나무)

댓글 달기

  • 애정이 식은것에 대한 자기합리화 같애요
  • 애정이 식었는데, 여자친구한테 상처주긴 싫고, 어째어째 미담(?)을 만들어 보려고 하는것 같아요
    널 너무 사랑해서, 너가 가족처럼 느껴져서 더이상 만나지 못하겠다. 미안하다 <---- 이런거 ?
  • 권태기
    +매일 같은 체위의 반복으로 인한 지겨움
  • 딱봐도 애정 식었는데 미안하니 자기합리화 같은데요??
  • 이글을읽으면서 윗분들같은 생각은 못했는데 정말 그럴수도 있겠네요
  • 그냥 그렇고 그런 사랑의 유효기간이 다 된거 같네요
  • 윗사람들 너무 단정적으로 말하네 ㅋ
    드물지만 님 남친같은 케이스가 있을수도 있다고 봐요
  • 애정이 다 식은거 같음 님 헤어지자고 하면 곧바로 그래라고 답변할거 같음
  • 애정이 식은거든 정신병이든 그남자 문젠데 글쓴님이 고칠게 뭐 있어요? 그남자가 글쓴님을 정말 사랑한다면 지가 정신병원이라도 가서 상담을 받든지 애쓸 겁니다. 그게 아니라면 글쓴님은 똥밟았다 생각하고 뒤도 돌아보지 말고 끊어버리세요. 예쁜 청춘 괜히 쓸데없이 낭비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 모든커플이 초기에 주 3~4회??ㅋㅋㅋㅋ 주 3~4회 만나기도 힘들겠다 저 정도면 상위 5%일듯요 ㅋㅋㅋㅋ
  • ㅅㄱ
  • 몸매좋다니 부럽
  • 난 처음그거하고 별감흥도없던데 그래서 첫관계이후 안하고있는데.. 흥미가딱히생기진않더라구요ㅋㅋ
  • 여기 글 올려봤자 글쓴이 몸매 좋다는 거에 집착하는 아기들 글밖에 못보니까 차라리 결혼 몇년차 부부에게 물어보는게 더 나을 수도 ...


    본인이 파악한대로 본인 몸을 탐한 이리 승냥이가 남친일 수도 있고 , 취업이후에 다른 여자가 생겼을 수도 있고 , 글쓴이 취업시즌이라 신경쓰지 말라고 배려하는 것일 수도 있고 , 하긴 3 년 가까이 사귀는 커플들은 진짜 가족같이 느껴지긴 한다더라 구요 ... 남자입장에선 성적인 흥미 요소가 떨어지고 난 뒤의 글쓴이에게 더이상 이성적 매력이 없다는 뜻이에요 ㅎ 다시말하면 남자가 글쓴이에게 성적인 부분 외에는 다른 면을 보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싶지 않다는 뜻이거나 성적인 부분 밖에 보지 못하는 사람이라는 거죠 ㅎ 남자가 하자고 해서 무작정 하지말고 본인이 하고싶을때 하는 등의 완급조절이 필요할 듯 ... 여러가지 가능성이 있겠지만 관계 유지를 하려면 남친이랑 진짜 심도있는 대화 나누면서 문제를 해결해가거나 (남친이 그럴 의지가 있다면 ...) 아니면 헤어지는 거지요
  • 너무 많이 해서 질린걸까요...
  • 결혼하고 애낳고 하면 그렇게 된다던데 벌써 그 단계에.. 기혼자 분들은 이런 상황에 대해서 애정이 식은게 아니라 방법이 바뀌었다고들 하더라구요. 하지만 아예 섹스리스가 되었다면 결혼계획에 대해서는 진지하게 고민해보셔야겠네요 ㅜㅜ
  • 원래 많이 하면 재미없고 금방 질려요

    처음부터 좀 작게하시지
  • 혹시 발기 부전인거 아닌가요? 남친분 나이도 좀 있으시니...
  • 남자친구분이 글쓴 분의 외모가 자기스타일이라고 한 말에 답이 있는 것 같네요
    외모는 결국 시간이 흐르면 중요하지 않으니까요 서로의 감성이 사랑을 지속시키는데 더 중요한것 같아요
  • 남친부럽
  • 전 여자라서 남자들이 저런 경우가 있을 수 있나? 싶긴 했는데 '가능하다면 그냥 친구로 볼수도 있지 않을까... 그런 생각도 한다며' 이 말씀에는 좀 남자친구분이 애정이 식었는데 합리화하는 거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들었어요. 혹시 남자분께서 글쓴이분을 좋아는 하고 그렇긴 한데 감당하기 벅차다(이게 적당한 표현인지 모르겠어요)라는 느낌에 저러시는 건 아닐까 싶은데.... 저 문제 말고 다른 부분에서 '저 사람이 나를 여전히 사랑하고 있구나'라고 느낀다면 남자분이 말씀한 문제를 액면 그대로 믿어도 될 것 같지만 그게 아니라면 글쓴이분께서도 좀 생각을 다각도로 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이 글로만 판단하기가 좀 어렵네요.
  • 권태기라 애정이 식은거같은데 그래도 혹시나모르니깐 잘살펴봐요 원래 다른여자눈에 들어올때 권태기가 오니깐
  • 정말 많이 하셨네요 ㅎㄷㄷ
  • 근데요 정말 제가 이거 데자뷰인듯 해서 깜짝 놀랬어요

    제 친구중에 그런 남자친구가 있었거든요.

    막 가족같아서 못하겠다고.. 완전 제친구가 쓴 줄 알았네요 ;;

    그 남자랑 동일인물이 아닌가 생각했지만, 그 남자는 해외로 진학했기땜시..

    결론은 남자가 결국에는 바람피고 할 거 다했음
  • 메롱임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친이 저보고 중립충이래요.27 anonymous 2019.10.08
몰래 여친 댓글모음 들어가보세요.6 anonymous 13 시간 전
이별이라는게 상처랑 비슷하지 않나싶으요3 anonymous 2019.10.10
박현서씨 실물 본 사람26 난쟁이 새머루 2014.02.14
19)남자친구랑 하는게 거부감듭니다53 즐거운 가는잎엄나무 2018.04.28
지웁니다.103 깨끗한 노린재나무 2018.08.07
안녕하세요 아내의심남편4 슬픈 애기부들 2013.12.17
19) 제가 더이상 여자로 안보여서 관계를 못하겠다는 남자친구요... 이런 경우 본적 있나요?25 점잖은 구름체꽃 2013.08.11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20 어설픈 물푸레나무 2015.07.19
여자친구가 첫경험이 없으면20 보통의 수련 2014.02.26
남자가 여자에게 보내는 호감신호?12 화난 깽깽이풀 2014.03.1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85 화려한 백목련 2016.12.25
여자키 150이면 별로인가요?31 해맑은 깽깽이풀 2013.06.22
많이 어이없음30 가벼운 톱풀 2018.05.06
19) 남자분들 여친이란 관계할때29 냉철한 쥐오줌풀 2017.02.17
19) 남잔데요 성관계시 정상위자세 좀 편하게 하는 방법5 이상한 비수수 2017.09.17
못생긴커플 카톡프사.jpg34 뛰어난 가지복수초 2018.02.22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35 발랄한 며느리밑씻개 2014.06.02
성적인 매력29 적절한 서양민들레 2013.03.17
[레알피누] 못생긴 남자들이 은근 여자들에게 인기 있는 이유30 난폭한 망초 2017.09.17
어휴 제발.. 모텔=섹스가 아닙니다. ㅡㅡ!135 친숙한 팔손이 2017.06.09
[레알피누] 7년의 연애를 정리하려고 합니다.47 육중한 참회나무 2017.11.23
19) 애인이랑 샤워 자주 하시나요?46 정겨운 만첩해당화 2014.11.2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