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생겼는데 안 꾸미고 다녀서 답답한 친구 주변에 있나요?

질긴 들메나무2019.09.09 18:22조회 수 2317추천 수 1댓글 27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키 184에 몸무게 74kg쯤 되고

눈빛은 양조위

코도 커서 뚜렷하고

입술도 정혁처럼 두껍습니다

거기에 타고난 골격 자체가 등이 넓어서 어깨도 넓고요

 

근데 문제가........ 꾸미지를 않습니다

그래서 대학생 된 이후 한번도 연애를 해 본적이 없습니다 그 친구

 

일단 고등학생 1학년 때 부모님이 사준 옷들을 아직도 계속 입고 다닙니다

그리고 그 옷들이 예쁜것도 아니고요

 

 

요런거랑 비슷한 옷들 입고 다닙니다 고등학생 1학년때부터 지금까지요

그리고 달라붙으면 불편하다고 바지도 맨날 츄리닝 반바지같은 헐렁헐렁한 것 만 입고 다니고

 

겨울에는 산악바지가 따뜻하다고....

 

 

요런 산악바지에 윗쪽에는 등산할 때 쓰는 산악패딩 입고 다닙니다

 

 

 

 

또 최근엔 군대 전역하니까 군대 반팔티가 편하다고

 

 

 

요 옷들만 계속 입고 다닙니다.....

거기에 군대 양말+군대 벨트도 쓰기 편하다고 계속 입고 다니고....

신발도 샌들 or 3년동안 계속 쓰는 운동화

2종류만 번갈아서 계속 신고 다닙니다

 

 

주변 친구들이 그럴거면 얼굴 나한테 주라고 하고

제발 꾸미고 다니라고 뭐라해도

옷 사는거 돈 아깝다면서 그냥 다니고 

수염 깎는거 귀찮고 시간 걸린다고 그냥 기르고 다닙니다...

 

그리고 전역하니까 머리 감는거 귀찮고 관리하기 싫다고

오늘 아예 1mm로 다 깎았습니다

 

덕분에 수염+머리 1mm 민머리 콤보로....

 

 

 

요 화보랑 비슷한 느낌....

저 사진의 하정우 옷들을 밀리터리 로카티에 츄리닝 반바지로 바꾸면

어떤 느낌인지 아실겁니다

 

 

 

하도 피지컬이 좋은 친구고 성격도 털털하고 자기한테 안 쓰는만큼

다른 사람들한테 돈을 써서 인기도 많습니다..... 남자들한테는요

 

우리가 맨날 콘돔룩 콘돔룩 놀리면서

잘 입고 연애 좀 해봐라 말하는데

관심이 없다, 돈 아깝다, 옷 사는데 쓸 돈으로 게임을 하나 더 사겠다 등.....

 

 

오늘 민머리 1mm에 수염 기르고 온 모습 보고 충격 받고 답답한 마음에

글 적어봅니다

 

진짜 잘 생기고 예쁜데 꾸미지를 않아서 모태솔로 or 솔로기간이 긴 친구 보고

답답한 적 있으신가요?

 

 

 

 

 

    • 글자 크기
[레알피누] 오늘 (by 깜찍한 새팥) 고민... (by 겸연쩍은 댑싸리)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자랑 말싸움하면 피곤한 이유35 anonymous 2019.09.19
이별하고 다들 뭐해요? 허할 때. 외로울 때.. 어떻게 해요?41 anonymous 2019.09.14
[레알피누] .17 애매한 둥근잎꿩의비름 2019.09.10
나의 연인은 어디 있는 건가1 현명한 개옻나무 2019.09.10
이거 좋아하는 걸까요?25 힘좋은 램스이어 2019.09.10
.5 특이한 환삼덩굴 2019.09.09
헤어지고 가장 후회되는 일은4 겸연쩍은 큰개불알풀 2019.09.09
회식, 남녀술자리 거리낌없이 가는 여자친구36 피곤한 금사철 2019.09.09
좋아하는 여자가 생겼는데18 점잖은 디기탈리스 2019.09.09
[레알피누] 오늘1 깜찍한 새팥 2019.09.09
잘생겼는데 안 꾸미고 다녀서 답답한 친구 주변에 있나요?27 질긴 들메나무 2019.09.09
고민...9 겸연쩍은 댑싸리 2019.09.09
...7 특이한 금새우난 2019.09.09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 느린 병꽃나무 2019.09.09
[레알피누] 남자친구9 깜찍한 새팥 2019.09.09
보고싶어3 육중한 바위떡풀 2019.09.09
에휴........ 이 연애에 마음이 멀어져요.... 점점....14 멍청한 접시꽃 2019.09.09
좋아하는건지 그냥 인간적 호감인지 구분이 안가는데 어떻게하면 알수있을깡15 명랑한 미모사 2019.09.08
도서관에서 번호17 뚱뚱한 인삼 2019.09.08
입만 열면 정치 얘기 하는 남친이랑 헤어져야할까요?20 머리나쁜 억새 2019.09.08
차였던,차버렸던 연인 몇번까지 받아줄 수 있나요?12 화려한 고마리 2019.09.08
.8 청아한 산오이풀 2019.09.08
첨부 (0)